곰쌤수학블로그 :: 베트남 호치민 한식당 meat&meat 에서 삼겹살먹기

베트남 호치민에서 먹는 한국 삼겹살

정말 색다른 경험이었습니다.


호치민 벤탄시장에서 알라곤센트럴 호텔쪽으로 걸어 나오면 광장이 있는데 광장에서 스타벅스 반대편에 한국식 삼겹살집이 있습니다.



지도 위치도 올려 드리겠습니다.




혹시 여행에서 택시타고 지도 보여주면 택시 기가사 알아서 모셔다 드릴겁니다.


중심부에 위치하고 있어서 제가 심한 길치인데 저보다 심하지 않으시면 걸어서도 찾으 실 수 있을거라 믿습니다.





3층 건물로 거의 속님이 꽉차 있어서 대기줄이 조금 있습니다.  


제가 만든 아직은 초보 영상 보시면 입구에서 좀 기다리셔야 합니다.




영상은 구독 좋아요 한번씩 부탁드립니다^^



삼겹살집 왼쪽으로 조금만 눈 돌리면 반미집이 있습니다.  

저는 빵을 좋아하지 않아서 반미의 맛을 못느껴서 그냥 줄서서 먹는 맛집이 있는 정도로만 소개시켜 드릴께요.

이제 다시 본론으로 들어가서 meat&meet 소개해 드릴께요.


직원들 너무 친절합니다.  

직원도 많은 편이입니다.  

2층에도 여러명 3층에도 여러명.



불판 뚜껑에 한국어로 써있습니다.

타국에 와서 한국 뚜껑보니 웬지모르게 흐뭇합니다.



베트남 호치민 일반식당에서는 김치가 안나온다고 보시면됩니다.

조금 큰식당이나 한국인이 많이 가는 호텔의 조식에서는 볼 수 있습니다.

혹시 여행중에 김치 드시고 싶으시면 마트나 한식당 한번 찾아보심 될 듯합니다.



메뉴는 돼지고와 소고기 모듬세트등 종류가 엄청 많습니다.

그런데 주의할 점!!!!!!!


세트로 처음 주문하면 계속 세트만 주문해야 한답니다.

현지인 친구가 얘기해봤는데 룰이랍니다.

단품이 주문이 안된다고 합니다.ㅠ













메뉴 종류 엄청 다양합니다. 

44만동이면 한국돈으로 2만2천원인데 2~3인이 먹을 수 있는 양이라고 메뉴판에 써 있습니다.


제가 먹었을때는 약간 부족한 느낌도 있습니다.

워낙 제가 대식가라서....



김치를 오랜만에 본듯한 반가움입니다.


삼겹살 김치 쌈장은 기본이잖아요



쌈장은 매운맛보다는 된장에 약간 단맛이납니다.





삼겹살에는 역시 소주입니다.

관세가 붙기는 하지만 약 5천원 정도에 식당에서 소주를 즐기실 수 있습니다.



참이슬이 아닌 처음처럼과 현지 콜라와 맥주를 세팅했습니다.


처음에는 일단 4명이 모여서 시작을 했어요.



많이 깔끔하게 잘 나옵니다.


한국처럼 밑반찬이 많은것도 아니지만 맛있게 먹긴 했습니다.



삼겹 항정살 목살 세트인데 고기 색이 이뻐요.

고기 맛도 상당히 괜찮았습니다.


아래 보이는 고추 같은 느낌의 야채는 맵지않은 현지 야채입니다.


여기서 청량고추 마늘 찾으시면 없어요.


그리고 술많이 드시고 현지에서 주사 부리셔도 안됩니다.


베트남 치안이 그래도 좋은편이고 관광지 1군이라서 큰 사건 사고는 없지만 밤에 다녀도 크게 위험한거 못느끼겠지만요.

술취한 외국인이 베트남사람들한테 둘러싸여서 싸우는 모습 본적 있었습니다.

조심하셔야 합니다.





삼겹살 맛있습니다.


불이 좀 약한감도 있는데 숯좀 더 달라고 하면 줍니다.


베트남어 안되시잖아요~ㅎ

화이어 정도 외치시면 알아들어서 숯 더 가져다 줍니다.



세트메뉴의 서비스로 나오는 버섯된장찌개이니다.

약간 단맛의 된장찌개 그래도 먹을만 합니다.

아니 저에겐 맛있었습니다.




한국에서든 베트남에서든 전 고기를 정말 잘 굽는듯합니다.


맛있게 잘 구운것처럼 보이죠?



뒤늦게 지인 두명이 더 와서 새롭게 더 주문했습니다.


이번에 소고기 세트입니다.




소고기 이정도면 괜찮으거 맞지요?


한우가 아니라서 웰던정도로 많이 익혀서 먹었어요.

해외여행가서 배탈나면 속상하잖아요



배도 부르고 양념된 부분이 있어서 마지막에는 살짝 태웠는데 그래도 맛있게  잘 먹었습니다.



소주를 처음 먹어본 베트남 현지인 친구들이 술기운이 올라왔는지 기분 좋다면서 2차를 사겠다고 저를 데리고 나갔습니다.


아주 맛있는 곳이 있다면서 3군으로 택시를 타고 이동을 했습니다.



근사한 곳일꺼라 생각했는데 장소는 길가에 목욕탕 의자를 놓고 먹는 곳이였습니다.


그런데 사실 전 이런곳이 더 좋아요.


매일 실내에만 있다보니 밖에서 먹는 음식은 매연이 있더라도 기분이 확 트이는...

이제 여행을 와서 잠시라도 자유를 느끼고 있구나 이런 기분 많이 들게 해주거든요.





열시정도 됐는데 사람 엄청 많습니다.

젊은 사람들이 엄청 많았어요.

이곳에서 데이트도 하고 음식도 먹고 하는 그런 분위기 입니다.


테이블마다 연인들이 앉아서 데이트를 즐기는 모습니다.

저는......



일단 컵부터 셋팅 다해주고 음식을 주문합니다.

역시 시원한 맥주로 2차를 달렸습니다.


현지음식 그래도 다 먹을만하고 맛있었는데

하나 실패했습니다.


아래에 보시면 알 수 있어요.


이건 백합조개랑 미나리 볶음이라 생각하심 될듯합니다.


이건 계란 장조림 생각보다 많이 맛있어요.



이건 야채찜? 볶음인듯합니다.


간장에 찍어 먹으면 맛있어요.


그다음은 문제의....놀라실수도 있는...




아래로....










발톱이 보이는 닭발요리 입니다.ㅠ


아...솔직히 먹어보라는 예의상 먹어보긴 했는데  저 솔직히 비위가 그렇게 좋지 못한가 봅니다.


맛있는 식당 데려와줘서 기분 내는데 전 솔직히 못먹겠더라구요.


요것 하나 빼고는 다 맛있게 먹은듯합니다.

간장에 절여서 먹는 닭발요리도 있다고 합니다.

우리나라의 게장처럼요



베트남 여행갈 때 번역기 관광정보는

제가 만들어가는 어플을 활용해 보셔도 좋을듯합니다.

베트남어 번역기 어플 바로가기


베트남 여행,번역, 현지 가이드도 소개해 드릴 수 있어요.  궁금하신 부분 댓글 달아주세요^^

Posted by gomsu