곰쌤수학블로그 :: [충주맛집] 홍두깨 즉석 해물 손칼국수 - 국물이 시원하고 맛있다

충주 칼국수 굴보쌈 맛집 포스팅 입니다.


칠금동 시마트 근처에 위치한 


홍두깨 즉석 손칼국수입니다.






포트팅을 하고 있는 중간에도 


또 먹고 싶은 맛입니다.


진짜 곰인지 항상 식욕이 넘칩니다.





굴이 몸에 좋은데


우리나라에서 통영굴은 알아줍니다.


통영 직송 굴 


믿을만 합니다


엄청난 스테미너 음식 굴


보쌈 김치랑 가장 잘 어울리는게


굴이라 생각합니다.





전용 주차장도 따로 있어서


주차걱정 없이 오셔도 됩니다



앉아서 먹는동안 포장해서 가시는 분도 많았습니다.



실내 분위기 상당히 깔끔합니다.









제가 좋아하는 보리밥입니다.


국수가 나오기전 허기를 달래 줄 수 있고


고추장으로 쓱삭 비벼서 먹으면


입맛을 더 돋구어 줍니다.



예전에 보릿고개 시절 없어서


보리밥을 먹었다는데 사실 전 쌀밥보다


이런 보리밥을 더 선호하긴 합니다.


매일 먹으면 질릴지도 모르지만




간도 짜지 않고 딱 맞습니다.







겉절이와도 잘 어울리는 음식입니다.


겉절이 맛도 좋습니다.



푸짐하게 해물 칼국수 나왔습니다.


비주얼 양이 장난 아닙니다.








해물도 많이 들어가 있고


조개도 많이 들어가 있어서 


국물이 상당히 시원합니다.


해장으로도 생각 많이 날 것같은 그런 맛입니다.






여럿이 갔는데


양도 많아서 다들 배를 두드리면서 나왔습니다.



바지락도 많이 들어가 있고


국물은 진짜 끝내줍니다.




다음은 굴 보쌈 입니다.





일단 눈으로 먹습니다.


제가 좋아하는 굴하고 보쌈이


한가득 입니다.



고기는 질기지 않게 잘 삶아졌고


전혀 돼지 특유의 냄새가 안납니다.



굴도 싱싱하고









김치와 굴과 고기를 넣어서 한쌈 싸서 먹으면


정말 맛납니다.









그다음은 감자 만두입니다.



감자로 만든 만두피 덕분에


겉에서 먹는 식감은 상당히 쫄깃하고


속은 꽉 차 있어서 정말 맛납니다.


보쌈, 칼국수 만으로 충분히 배가 불러서


더이상 안들어갈 것 같은데 같은데


또 들어갑니다.


홍두깨 칼국수에서 정말 맛있고 배부르게 먹었습니다.


이 글은 곰쌤의 지극히 개인적인 입맛으로 


포스팅하였습니다.

Posted by gomsu