곰쌤수학블로그 :: 연수동 대패삼겹살이 맛있는 퇘랑~냉면도 시원하고 맛있다


저는 일주일에 한두번 고기를 


안먹으면 버티기 힘든체질인가 봅니다.


오랜만에 지인들 만나면 가는곳이 


대부분 고기집이 많습니다.




이번에도 타지에서 오신 형이랑 


오랜만에 만나서 어딜갈까 고민하다가


역시나 돼지고기 집으로 향하였습니다.







생고기 전문점퇘랑이 입니다.



가성비가 괜찮은 충주삼겹살 집인듯합니다.





역시 대패 삼겹살은 적당히 익은 김치와


콩나물이 빠지면 영 서운합니다.


대패삼겹은 냉동 삼겹살이 많기때문에


특유의 고기 잡내가 날 수 있는데


콩나물하고 김치가 그 냄새를 많이 잡아줍니다.



먹방을 자주 다녔더니 이젠 스슬


고기박사가 되어가는듭 합니다.





가성비는 좋은 반면에


기본으로 제공되는 반찬이 많지는 않습니다.


간단히 고기와 가벼운한잔 정도 하기 좋은곳 같습니다.









원래 대패삼겹살 구울때


이렇게 하나하나 펴서 굽는 스타일은 아닌데


형들 잘 구워 준다고 


고기들이 호강했습니다.~~ㅋ




저는 그릇채 다 부어버린다음에


화력 센불에 빨리 구워서 


한번에 몇 접시 싸먹는걸 좋아하는데


저만큼 고기를 좋아하는 형들이 아니라서


하나하나 제구워줬습니다.






이날은 손이 바빠서 


제대로 사진을 많이 찍지도 못했습니다.


그래도 사진 찍는다고 하면


다들 젓가락 내려두고 기다려 줘서 고맙습니다





고기는 굽자마자 빠르게 없어지고


손은 바쁘고 사진은 찍어야 하고


와 바쁘다 바빠.



냉면도 시원하고 괜찮았던것 같습니다.


개인적으로 하얀면 보다는


이렇게 초록색 면이 더 맛있다는 느낌입니다.


냉면 육수 정말 맛있게 먹었던 곳은


서울 건대 입구뒤에 삼대냉면이 


와전맛있었는데 아직 그맛 이상을 내는 곳은


못본듯 합니다.





빠르게 냉면 4등분해서 먹어주고


느낌함과 고기를 너무 열심히 구웠더니


고기를 먹을 틈이 없어서


대패 삼겹살의 꽃인 볶음밥도 주문해서 먹었습니다.





날치알까지 함께 볶음밥 두개 


같이 볶아서 네명이서 순삭해 버렸습니다.





저도 잘 먹지만 같이 함께한 형들들 중 한명도


음식을 잘 먹는 편이라 


사진보다는 숟가락 움직이가 바빴습니다.






가격이 착한편입니다.


옆테이블에서 삼겹살 먹는것 같던데


고기 질도 괜찮아 보이고


다음엠 삼겹살 먹어봐야 겠다는 생각했습니다.




여기서 제 식탐이 나옵니다.


한참 대패삼겹살 잘 먹으면서도


다른 사람 메뉴를 보면서 또 


저것을 먹어야 겠다고 생각을 합니다.



이런 돼지같은 곰같은 곰쌤같은이라고~






저기 옆에 구멍 뚫린 부분에 


혹시 길다란 계란말이나 


계란찜이 나오는게 아닐까 


처음에 도착했을 때 기대를 했는데


기름빠지는 곳입니다.





오픈한지 얼마 안된가게같습니다.


워낙 밖에 활동을 잘 하지 않아서


어디에 모가 새로 생겼는지는 잘 모르겠습니다.





그럼에도 불구하고 신기하게 새로 생긴집이


눈에는 잘 들어옵니다.


새로 생긴 삼겹살 집은 눈에 더 잘들어 옵니다.


고기도 맛있게 먹고 좋은 시간도 보냈는데


음...한가지 아쉬운 점은 서비스가 좀 무뚝뚝한 느낌?


이왕이면 조금 친절한게 


식당에서 밥먹기는 좀 편한듯 합니다.


어찌됐건 충주 연수동 대패삼겹살 퇘랑이에서


맛있게 먹고 좋은 시간 보냈습니다.

Posted by gomsu